아침 7시반부터 남펴니가 부지런떨며 빨래를 돌리러 일어나서 나도 8시반에 일어나서 씻고 준비했다

아침밥으로 간단히 오플레랑 어제 먹고 남은 감자튀김을 먹고(개비싼 A&W) ㅋㅋㅋㅋㅋ
아 진짜 푸석푸석... 한국에 있었음 어제 진작 버렸는데 돈아끼려고 먹었다

준비하고 AM10:20 쯤 숙소에서 나왔다
카지노 가는 버스는 12시지만 우린 다운타운까지 오늘도 걸어야 하기에😁😁😁

오늘은 !!! ㅋㅋㅋ 나이아가라 폭포를 보러 가는날이다 >< 
가는방법은 카지노버스랑 일반 그레이하운드로 가는게 있는데 카지노버스는 인당 왕복티켓 값이 CAD28  그레이하운드는  왕복 CAD 60 이여서 우린 무조건 카지노 버스를 예약했다
버스를 타기 위해 집에서 1시간 20분에 걸쳐걸어서 정류장인 차이나타운까지 갔다
그래도 어제보다 바람도 거의 안불고 비도 안와서 걸어갈만했다
도착해서는 추워서 건물안에 들어가있다가 버스 오길래 나갔는데 우리가 꼴찌로 탔다
(차이나타운 이 건물앞으로 버스가 와여)

그래서... 우리 부부는 찢어져 앉아갔다 ㅠㅠㅠ
이미 버스에 사람이 가득 타 있었던거 보니 전정거장이 있었나보다
우린 타는곳이 무조건 출발하는 곳인줄 ㅋㅋㅋ
1시간 반 버스타고 가니 도착했다

저녁8시 버스표를 받고 우린 곧장 나이아가라 폭포가 보이는 쪽으로 내려갔다
도중에 배고파서 Tim horton에 들려 Hot original blend 1잔에 도넛 두개 시켜먹고( 아 메이플도넛 존맛탱 ㅠㅠ)

나가서 폭포를 감상했다
와...진짜 웅장하고 멋지다 라는 표현만 나왔다

거기 가보면 짚라인 타는거랑 배타고 폭포 가까이 가는게 있는데 원래 우린 배타고 가까이 가서 보고 유튜브 촬영하는게 목표였는데 오늘 날씨도 안좋고 갔다오면 물벼락 맞고 감기 걸릴거 같아서 배를 타지 않았다

사실 의외로 충분히 가까이서 폭포를 감상할 수 있어서 만족했다
실컷 보고 Clifton Hill 쪽으로 가서 (번화가) 몇몇 기념품샵도 구경하고

저녁먹을 곳을 찾다가 내가 캐나다 도착하고 얼마 안되서부터 웬디스웬디스 노래불렀는데 오늘 Wendy's 가 보이길래 바로 들어가서 콤보 두개를 시켜먹었다

맛있다ㅠㅠㅠ A&W 보다 저렴한데 맛은 훨씬 더좋음 ㅋㅋㅋㅋㅋㅋㅋ웬디스 만세

먹고 나니 해가졌길래 다시 나이아가라 쪽으로 가서 Night View 를 한동안 감상하고

저녁8시 버스를 타고 지하철역에 내려서 자철이 타고 숙소에 돌아왔다
기대를 많이 안하고 가서 봐서 그런가 생각보다 되게 크고 멋지고 아직도 여운이 남는다❤

 

Posted by 브루스브루스


티스토리 툴바